대리의사가 하는 유령성형수술 피해 신고하세요

 

시민단체들, 유령수술 피해 신고 콜센터 오픈

 

2015-03-09 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 소비자시민모임과 환자단체연합회는 수술하기로 한 집도의사와 다른 의사가 수술을 하는 '유령수술'의 피해자 신고를 인터넷 홈페이지와 콜센터를 통해 받는다고 9일 밝혔다.

 

이들 단체는 이날 서울 영등포그 신길동에 '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를 발족하고 홈페이지(www.ghostdoctor.org)와 콜센터(☎ 1899-2636)를 오픈했다.

 

유령수술은 직접 수술하기로 한 집도의사가 수술에 참여하지 않고 다른 의사나 간호사, 간호조무사, 의료기기 업체 직원 등이 대리수술을 하는 것을 뜻한다.

 

대한성형외과의사회는 작년 방송과 광고 등을 통해 얼굴을 알린 '간판 의사'가 수술을 집도할 것처럼 상담을 한 후에 다른 의사가 수술을 하는 방식의 유령수술이 존재한다고 공개한 바 있다. 실제로 일부 병원에서 '유령의사'에 의한 성형외과 수술 사실 사실이 드러나기도 했다.

 

보건복지부 역시 유령의사에 의한 대리수술을 막기 위해 지난달 수술실명제를 도입하고 폐쇄회로(CC)TV 자율 설치를 유도하겠다고 대책을 발표했다.

 

유령수술은 수술실이 외부와 차단돼있고 전신마취제를 이용해 의식을 잃은 환자를 쉽게 속일 수 있는 까닭에 성행하고 있다.

 

가담하는 의사나 직원들도 함께 범죄를 저지르는 공범인데다 병원들이 직원들에게 성과급을 지급하는 방식으로 조직관리를 하고 있어 적발도 쉽지 않다.

 

이들 단체는 "정부당국과 수사기관만으로는 의료현장의 유령수술 관행 근절에 한계가 있다"며 "홈페이지와 콜센터를 통해 유령수술 피해 사례를 접수받고 피해자들이 많을 경우에는 집단적으로 민사소송도 제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 연합뉴스]

 

 

 

Posted by 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50309_보도자료_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발족피해자모집(소시모 환연).hwp

 

[보도자료] 소비자단체·환자단체 공동으로 <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 발족하고, 유령의사에 의한 성형수술 피해자를 모집한다.

 

()소비자시민모임과 환자단체연합회, ‘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발족

정부당국, 수사기관만으로는 의료현장의 유령수술 관행 근절 한계

운동본부, 공식 홈페이지 오픈 및 콜센터 운영

의료소비자와 환자가 함께 유령수술감시운동전개

유령수술 피해자 다수 모집시 집단 민사소송도 진행할 예정

 

 

()소비자시민모임(회장: 김자혜)한국환자단체연합회(회장: 안기종)39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를 설치하고, 본격적인 유령수술 감시활동에 들어간다.

 

유령수술은 환자에게 전신마취제를 투여해 의식을 잃게 한 후, 처음 환자를 진찰하고, 수술계획을 세우고, 설명 후 동의까지 받고 직접 수술을 하기로 약속했던 집도의사는 수술에 참여하지 않고, 생면부지의 의사, 간호사, 간호조무사, 의료기기업체 직원들이 전기톱, 망치, 절단기, 칼 등의 수술도구를 이용해 수술하는 것을 말한다.

 

수술 후에도 환자에게는 마치 처음 약속했던 집도의사가 수술한 것처럼 속이기 때문에 환자는 유령에게 수술 받게 된 것과 다름없다고 해서 일명 유령수술이라고 부른다.

 

의료소비자와 환자 입장에서는 이러한 조직적이고 계획적인 환자동의 없는 집도의사 바꿔치기 유령수술은 의사면허증, 외부와 차단된 수술실, 전신마취약을 이용한 사상최악의 인륜범죄이고, 의사면허제도의 근간을 뒤흔드는 신종사기이며, 의료행위를 가장한 살인·상해행위와 다를 바 없다.

 

이에 ()소비자시민모임과 한국환자단체연합회는 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를 설치하고, 유령수술 근절을 위한 감시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오늘부터 공식 홈페이지(http://www.ghostdoctor.org)을 오픈하고, 콜센터(1899-2636)를 운영해 유령의사로부터 수술 받은 환자들의 피해사실을 접수받는다. 유령수술 피해자들이 많아질 경우 집단 민사소송도 진행할 예정이다.

 

본인이 유령수술피해자라고 의심되는 환자나 그 가족들은 유령수술감사운동본부공식 홈페이지에 들어가 <유령의사 성형수술 피해자를 찾습니다> 배너를 클릭해 피해사실을 남기면 된다. 유령수술 피해자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

 

 

2015.3.9

 

()소비자시민모임, 한국환자단체연합회

Posted by 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생활경제] "대리의사 유령성형수술 피해신고하세요"

 

오늘의 생활경제입니다.

수술을 하기로 예정돼 있던 의사가 아닌 다른 사람이 수술하는 이른바 '유령수술'의 피해자 신고 접수가 실시됩니다.

소비자시민모임과 환자단체연합회가 '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를 발족했는데요.

인터넷 홈페이지와 콜센터를 통해서 피해 신고를 접수한다고 합니다.

사실 유령수술은 환자가 '마취된 상태'인 데다 병원 내에서 조직적으로 행해지기 때문에 적발이 쉽지 않습니다.

앞서 보건복지부는 지난달 수술실명제를 도입하고 폐쇄회로TV 자율 설치를 유도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는데요.

이런 노력들이 '유령 성형수술' 피해를 줄이는 실질적인 결과로 이어지길 기대해 봅니다.

[출처 : 연합뉴스TV]

 

 

 

Posted by 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