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스토리 눈' 성형외과 의사 바꿔치기, 명백한 증거에도 발뺌 '생명보다 돈이 먼저?'

 

2015-03-14 해럴드리뷰스타 성고은 기자

 

성형외과 의사 바꿔치기의 증거와 피해자들이 공개되었다.

 

1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리얼스토리 눈'에서는 한 성형외과에서 수술을 한 후 심각한 부작용에 시달리는 한 여성의 사연과, 성형외과 의사 바꿔치기. 일명 유령수술에 대한 진실이 그려졌다.

 

혜진(가명)은 A성형외과에서 안면윤곽수술을 한 뒤 심각한 비대칭과 안면 마비 등으로 고생을 하고, 이에 '리얼스토리 눈' 측은 혜진을 중심으로 취재를 시작한다.

 

취재 도중 알게 된 놀라운 사실은 A병원에서 혜진의 안면윤곽 수술을 했다고 알려진 정의사(가명)는 사실 안면윤곽경험이 전혀 없는 의사. 또한 정의사는 자신이 수술을 하는 것이 아닌, 상담만 하고 다른 의사에게 환자를 넘기는 식으로 여러 환자들을 받은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자아냈다.

 

해당 사실이 알려진 것은 정의사의 양심선언 때문. 정의사는 대한의사협회를 통해 성형외과에서 행행되고 있는 유령의사에 대해 밝혔으며, 상담은 전문의가 한 뒤, 치과 의사 등. 전혀 다른 분야의 의사가 수술실에 들어가 수술을 하는 일이 비일비재하게 일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그렇다면, 혜진을 수술한 의사는 누구일까. 당시 A병원에서 근무하던 간호조무사와 정의사의 진술서를 통해 치과의사인 박의사(가명)와 최의사(가명)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박의사는 여전히 다른 병원에서 근무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자아냈다.

 

특히 정의사가 공개한 자료에 의하면, 오전 10시에만 대형 수술이 3개-4개 정도 잡혀 있는 스케줄 표가 있으며, 그 옆에는 본인이 아닌 치과의사인 최의사가 수술했다는 증거가 담겨 있었다.

또한 대리로 수술을 하는 유령의사에게 수술을 넘길 경우 거액의 인센티브를 받는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자아냈다.

 

한편, 전문가들은 일부 성형외과가 유령의사를 고용하는 것은 전부 매출 때문이라고 꼬집었다. 모든 수술을 할 수 있는 경험 있는 성형외과 전문의의 경우 인건비가 많이 든다는 것.

 

인권비가 비교적 저렴하고 수술 경험을 쌓고 싶어 하는 치과 의사 등을 고용하는 것이며, 간혹 수술만 하고 싶어 하는 의사가 있기 때문에 이와 같은 일이 발생한다고 꼬집었다.

 

그러나 A병원 측은 명백한 증거에도 해당 유령의사와 유령수술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며 반박하는 모습을 보였다.

 

[출처 : 해럴드 리뷰스타]

 

 

 

Posted by 유령수술감시운동본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맨 위로